Home > 나누는기쁨 > 사진이야기
 
작성일 : 17-09-01 16:32
동행.
 글쓴이 : 마리미쉘수녀
조회 : 843  

그대의 외로움 곁에 언제나 저희가 있습니다. 그대의 사랑 곁에 저희가 있습니다. 그대와 같은 곳을 바라며 함께 울고 웃는 저희가 있습니다. 그러니 지금처럼.... 그대...웃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