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나누는기쁨 > 좋은글
 
작성일 : 13-08-30 10:38
2013년 3월 18일 미리야나를 통한 메세지
 글쓴이 : 홈지기수녀
조회 : 842  

"사랑하는 아이들아!
내가 너희를 초대하니,
완전한 신뢰와 기쁨으로 주님의 이름을 찬미하고
하루 하루, 그분의 크신 사랑에 대해
마음을 다해 감사를 드리도록 하여라.
 
내 아드님께서는
십자가로 보여주신 그 사랑을 통해
모든 것을 용서받을 수 있다는
가능성을 너희에게 주셨다.
 
그러므로 너희는 창피해하거나, 숨기려고 하거나,
두려움으로 인해 내 아드님께
너희 마음의 문을 열지 않으려 할 필요가 없다.
 
그 반대로, 내 아이들아,
하늘에 계신 아버지와 화해하여라.
내 아드님께서 너희를 사랑하시는 것처럼
너희가 스스로를 사랑하게 될 수 있도록 말이다.
 
너희가 자신을 사랑하게 되면,
다른 사람들 역시 사랑할 수 있게 되고,
그들 안에서 내 아드님을 보게될 것이며
그분 사랑의 위대함을 알아보게 될 것이다.
 
믿음 안에 살아라!
나를 통해서,
내 아드님께서는 너희를 준비시키고 계시다.
너희를 통해 하고자 하시는 일,
그것에 의해 당신께서 영광받으시기를 원하시는 그 일에
너희가 합당하게 되도록 말이다.
 
그분께 감사를 드려라.
특별히 그분께 너희의 목자들,
즉, 하늘에 계신 아버지와의 화해를 중재하는 그들에 대해 감사드려라.
나도 너희에게 감사하고 있다, 내 아이들아.
고맙다."

 
"Dear children! I call you to, with complete trust  and joy, bless the name of the Lord and, day by day, to give Him thanks from the heart for His great love. My Son, through that love which He showed by the Cross, gave you the possibility to be forgiven for everything; so that you do not have to be ashamed or to hide, and out of fear not to open the door of your heart to my Son. To the contrary, my children, reconcile with the Heavenly Father so that you may be able to come to love yourselves as my Son loves you. When you come to love yourselves, you will also love others; in them you will see my Son and recognize the greatness of His love. Live in faith! Through me, my Son is preparing you for the works which He desires to do through you – works through which He desires to be glorified. Give Him thanks. Especially thank Him for the shepherds - for your intercessors in the reconcilliation with the Heavenly Father. I am thanking you, my children. Thank you."